ment 3/13 posted

• 플로리다 창고직원이었던 Jace Crouch는 그 환경을 "파괴된 사람들이 일상적으로 발생하는 지옥의 고립된 식민지"라고 묘사하면서 관리자들은 완료가 불가능할 때에도 할당량을 충족시키지 못했다는 이유로 비난했다고 말했습니다.
• 그들은 약속된 보상을 받기 위해 애를 썼으며, 상담은 불충분하거나 얻기 어려웠고, 어떤 경우에는 그냥 해고되었다고 합니다.
• 응급 응대 요원에 의해 업무로부터 제외된 근로자들(이 상황에서는 굴욕을 느낍니다)은  임금의 60 %를 받는 단기간의 병가 또는 장애 휴가가 주어졌고, 정신과의 허가를 받은 후 일에 돌아갈 수있었습니다.
• 아마존이 제공하는 건강 보험이 있더라도, 그 비용은 종종 재정적 부담이었습니다.
• 응급 요원들은 2013 년에서 2018 년 사이에 자살 위협과 정신 건강 붕괴로 미국 전역의 아마존 창고로 최소 189 차례에 걸쳐 파견되었다고 새로운 보고서가 발표했습니다.


An Amazon warehouse in Baltimore, Maryland.Photo: Patrick Semansky (AP)E-commerce giant Amazon has…
Report: Amazon Warehouses Called 911 for Mental Health Crises At Least 189 Times in Five Years [gizmodo.com]
New details have recently been uncovered about alleged conditions inside Amazon warehouses. 911…
Amazon warehouses and mental health: 911 calls reveal some workers are struggling [www.vox.com]
Emergency workers were called to Amazon warehouses across the United States at least 189 times for…
Shocking 911 calls from employees inside Amazon warehouses [www.dailymail.co.uk]
The Hill 1625 K Street, NW Suite 900 Washington DC 20006 | 202-628-8500 tel |…
Emergency workers summoned to Amazon warehouses 189 times over suicide concerns, breakdowns: report [thehill.com]


Login to comment

Open Wiki - Feel free to edit it. -
3/13 answered



permanent link

Login to comment

Open Wiki - Feel free to edit it. -
3/13 answered



permanent link

Login to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