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om 9/29 posted
파운드화는 이미 1년 넘게 약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인플레이션을 억제하기 위해 금리를 올리고 달러 공급을 줄이면서 달러 강세가 이어지고 있고, 높은 기름값과 브렉시트 이후 도전에 노출된 영국이 경제성장의 큰 전망으로 보이지 않는 탓도 있습니다. 

• 이와 함께 트레이더들은 영국 국채를 투매해 장기 금리나 수익률을 끌어올리고 있습니다.
• 트러스 새 정부의 경제 및 재정 정책은 시장을 더욱 불안하게 만들었습니다.


Login to comment

Open Wiki - Feel free to edit it. -
9/29 answered



permanent link

Login to comment

Open Wiki - Feel free to edit it. -
9/29 answered



permanent link

Login to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