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ihapark's image jihapark 1.0K116
3/29 '12 posted

야권의 '숨은 표' 는 얼마나 될까?

야권의 '숨은 표'라는 말이 선거철이면 나왔었다. 나만 몰랐나?

기존의 여론조사에서 상대적으로 젊은 층의 의견이 잘 반영되지 못하고, 따라서 여론조사 결과 앞서는 것 처럼 보였던 지역에서도 막상 개표를 해 보면 야권에 좀 더 유리한 결과가 나올 수 있다는 것. 최근에는  휴대전화조사까지 포함되어 좀 더 나아질 것이라고 하지만 여전히 '숨은표 법칙'은 유효한 것 같다.  '숨다'는 표현이 적확하지는 않지만, 이해가 되고 입에도 착 붙으니 계속 쓰이는 모양.

『 . 최소한 10% 정도는 된다는 것이 전례를 통해 말해주고 있다. 휴대폰 조사가 쉽게 이뤄진다면 모를까, 여전히 2040남성, 20대여성이 거의 전화를 받지 않는 가정집을 대상으로 하므로 ‘민심’을 대변하기 어렵다는 점도 ‘숨은 표’를 키우는 요인이다. 』
헤럴드 경제 [news.heraldm.com]

 

이런 경향은 서울시장 보궐 선거에서도 나타났었다.

『 "오세훈 때 여론조사 15%p 앞섰지만 0.6%p 차이로 겨우 승리… 안 드러난 野 지지표 5%p 넘을 것" 』

 

이제 공식 선거운동이 본격화되고  지역구별로 여론조사 결과가 심심치 않게 발표될 것이다.

'숨은 표' 를 감안해서 살펴보자.

emb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