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98%9C%EC%9B%90%20%EC%A1%B0's image 혜원 조 114
9/3 '12 posted

4.5 평 우동집

우동 홀릭 둘째 아들을 데리고 부암동 4.5평 우동집을 찾았다. 조그만 가게이지만 내공이 있어보이는... 냉우동, 우동, 카레우동, 유부초밥을 맛보았는데 면도 탱글탱글하고 국물도 인공의 맛이 많이 안나고 담백하니 좋았다. 특히 큰아들이 카레우동을 먹고 밥을 비벼먹고 싶다 해 부탁드리니 흔쾌히 공깃밥을 담아주시더라는... 기분 좋게 먹고 나온 음식점... 자주 찾을 듯하다.

embed
goodhyun's image goodhyun 1.2K390
9/9 '12 answered
자하문터널 위에서 사진을 찍고 발걸음을 돌려 부암동의 중심으로 향한다. 어느덧 점심시간이 훌쩍 지나서... 끼니부터 해결하고 산길을 올라야 할듯 하다.
아... 여긴가 보군요...

embed|permanent link